mk book

  • 신간도서
  • 구분선
  • MK평점
  • 구분선
  • 북 뉴스
  • 구분선
  • 이벤트
  • 구분선
  • My book list
  • 구분선
  • Ranking list
  • 매경출판
  • 구분선
  • 독서클럽
  • 구분선
  • 북다이제스트
도서 상세
분야별신간 이미지

장내세균의 역습

에다 아카시 지음박현숙 옮김비타북스

15,000원

책 소개
한국인 최초 마샬&워런 연구상 수상자 분당서울대병원 김나영 교수 감수

“소화관에 있어서 유익균과 유해균의 구분이 크게 중요하지 않고, 장내세균이 생활하는 미세 환경이 더 중요하다고 밝힌 저자의 유연성에 박수를 보내고 싶다.”
-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ㆍ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소화기 내과 김나영 교수

★ 소장내 세균 과잉 증식(SIBO)란?
식이섬유와 유산균을 많이 먹으라는 말은 잘못됐다고 당당히 말하는 저자 에다 아카시는 위장관을 제대로 이해하려면 장내세균을 알아야 한다고 강조한다. 유해균을 줄이고 유익균을 늘려야 장 트러블을 고칠 수 있다, 뚱보균이 아닌 날씬균이 많아야 비만이 되지 않는다 등 세간을 떠도는 의학 정보를 누구에게나 천편일률적으로 적용하는 데는 무리가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사람들이 지닌 장내세균 종류는 지문처럼 다양하고 제각각이어서 성별, 연령, 식습관 등에 따라 큰 차이를 보인다.
소장내 세균 과잉 증식(SIBO)은 서식 장소를 잘못 찾은 장내세균이 비정상적으로 증식한 경우에 해당한다. 대장과 달리 소장은 직경이 가늘어서 세균 발효로 가스가 발생하면 과도하게 빵빵해져 문제가 된다. 소장 내 장내세균 환경이 나빠지고 이를 바로잡지 못하면 역류성 식도염, 소화성 궤양, 과민성 장 증후군이 발병한다. 이 책은 소화관과 장내세균의 관계성에 주목함으로써 우리 몸에서 흔히 일어나는 장 트러블이 어떤 기전으로 나타나게 되는지를 알기 쉽게 설명한다.

★ 장내세균의 폭주를 막아주는 약, 치료, 식단 이야기
설사, 변비, 복부 팽만감, 소화 불량증과 같은 장 트러블은 명확한 원인을 규명할 수 없어 스트레스로 진단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저자는 불균형에 빠진 장내세균 즉, 디스바이오시스 문제에 집중해 몸의 이상 증상을 하나씩 규명한다. 또한 〈네이처〉 〈미국소화기학회지〉 등 저명 국제 학술지에 실린 논문 및 비교 연구를 바탕으로 때로는 임상 전문의로 쌓은 그간의 경험을 토대로 적합한 예방 및 치료법에 다가선다.
지금껏 저자가 국내외 치료법에 관심을 기울여 얻은 의학적 정보는 대중에게도 유익한 지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유산균에 관한 흔한 오해, 건강하게 장수한 사람의 장내에서 발견한 17가지 세균 종류 등의 정보를 제공해 잘못된 장 건강 상식을 바로잡아줄 뿐 아니라 가장 이상적인 약, 치료, 식단을 선택하는 데 길잡이 역할을 한다. 치료 및 의약품에 관한 규정이 나라별로 다른 만큼 우리나라 현 상황에 밝은 소화기 내과 전문의가 감수를 맡았다. 참고로 감수를 진행한 김나영 교수는 한국인 최초로 ‘마샬&워런 연구상’을 수상한 인재이자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과 소화기계 질환을 30년 넘게 연구해온 내로라하는 소화기 내과 의사이다.

★ 저포드맵 식단으로 관리하는 최적의 장내 환경
내성이 낮은 의약품의 사용, 분변 이식을 통한 장내 환경 개선, 간헐적 단식 혹은 글루텐 프리 식단… 장 건강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제안하고 있는 이 책은 특별히 저포드맵(Low FODMAP) 식사를 적극 권한다. 약이나 병원 치료와 달리 가정에서도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이면서 장 트러블 개선 효과가 75%에 달하기 때문이다. 소장 내에서 급격한 세균 발효를 일으켜 복부 팽만, 복통, 변비, 설사 등을 유발하는 당질 섭취를 제한하는 이 식단은 장내 환경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데 매우 이상적이다.
호주 모나시대학교에서 과민성 장 증후군 환자를 위해 개발한 저포드맵 식단은 궤양성 대장염, 크론병 환자의 증상을 큰 폭으로 완화한다고 알려졌다. 최근에는 SIBO 환자에게 응용하는 단계에 이르렀는데, 개개인이 보유한 장내세균과 과잉 발효하는 당질(고포드맵)을 직접 찾아낼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다. 가령 프럭탄(빵)은 먹을 수 있지만 갈락토올리고당(콩류)을 먹으면 장 트러블이 유난히 심해지는 사람이 있고 반대인 경우도 있다. 감수자인 김나영 교수는 발효 식품, 쌀밥, 찜 요리 등을 주로 섭취하는 일본인과 한국인은 식습관이 유사해 이 책에 수록된 고포드맵 / 저포드맵 식품 열람표가 매우 유용하다고 밝혔다.
저자소개
에다 아카시
지치의과대학 대학원 의학연구과를 졸업했다. 일본소화기학회 전문의, 일본소화기내시경학회 전문의이자 에다 클리닉 원장이다. 장 트러블로 고통받는 환자를 진찰하고 치료하는 일에 가장 큰 보람을 느낀다. 그만큼 국내외 최신 치료법에 관심이 많고 늘 연구하는 자세를 잃지 않으려 한다. 일본소화기학회 연구 활동으로 장려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미국소화기학회(AGA) 국제 회원으로 활약 중이다. 장 트러블의 근본 원인을 알지 못해 오히려 건강을 더 해치는 사람들을 위해 이 책을 썼다. 국내에 소개된 저서로는 《그림으로 보는 만병통치 장 습관》이 있다.
목차
들어가며 장내세균이 폭주하기 시작했다 04

PART 1 장에 찬 가스가 만병을 부른다
배 속이 늘 불편한 사람이 열에 하나인 시대 19
- 생명에 지장은 없지만 죽을 만큼 괴로운 병
- 만성피로, 원인 모를 나른함, 에너지 부족도 장 문제

집중력을 앗아가는 과민성 장 증후군 25
- 장내세균이 뇌를 해킹한다
- 장 상태가 나쁜 사람은 왜 몸 여기저기가 아플까?
- 장내세균 증식이 해독 작용을 방해한다

생리통이나 자궁 내막증 등 부인과 질환에도 영향을? 37
- 여성에게 복통이 더 잦은 이유

PART 2 장내세균에 지배당하는 사람들
가장 오래된 생명체, 인간의 장에 자리 잡다 47
- 장내세균이 통제하는 인간의 심리
- 소장은 원래 격렬하고 빠르게 움직인다
- 인체 장내세균, 지도로 그려보자

장내세균으로 예측하는 질병 여부 57
- 장내세균이 암이나 동맥경화를 부른다고?
- 현대인의 치아 건강은 매우 나쁨 상태
- 인간과 장내세균은 상호 협력 관계로 진화했다
- 장내세균 종류,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

장 활성화 습관, 모두에게 적용할 수 없는 이유 67
- 비만을 막는 짧은 사슬 지방산의 함정
- 항생 물질의 남용에 독소 분비로 대응하는 세균
- 분변 이식으로 교란된 장내세균을 개선
- 쉽게 피곤해하는 현대인
- 소장에서 장내세균이 과도하게 증식하는 질환, SIBO
- 일본인의 장내 세균총과 식사의 관계

PART 3 의사도 알아주지 않는 장 트러블
장 트러블은 ‘정신적인 문제’나 ‘신경성’이 아니다 89
- 소화성 계양, 위암은 감염병이다
- 뭐든지 스트레스 때문이라 치부하는 의사들

트라우마가 장 트러블에 영향을 미치는 경우 97
- 듣는 귀가 꼭 필요한 소화기 전문의
- ‘내시경 신앙’이 오진을 낳는다

팽만감, 복부 가스, 고장… 원인 진단과 치료가 쉽지 않다 108
- 소장 내 세균이 만들어내는 가스
- 충치 치료로 장 트러블을 해결할 수 있다고?

공기를 많이 마신다고 가스가 생기는 것은 아니다 119
- 건강 수명과 직결되는 소장 내 가스 유무

PART 4 소장을 덮친 SIBO라는 난치병
에너지를 제대로 만들려면 소장을 챙겨라 129
- 소장은 배 속의 검은 상자
- 음식물을 에너지로 바꾼다

위산을 억제하는 약이 역효과를 낸다 138
- 부풀었다 줄었다를 반복하면 소장 기능이 저하된다

공복 시간에 장은 청소를 한다 148
- 유해균으로 변하는 유익균
- 위하수는 사실 건강에 좋다

PART 5 장 트러블러가 꼭 알아야 할 최신 치료
서양식 식사가 장 방어벽을 무너뜨린다 163
- 장 방어벽 기능의 상실, 새는 장 증후군

세균과 독소의 관계로 알게 된 것들 176
- 규칙적인 생활이 장을 치유한다
- 오메가-3 지방산을 적극적으로 섭취하라

유익균 아니면 유해균? 183
- 유익균을 먹으면 머리가 멍해진다

호기 검사로 SIBO 여부를 알 수 있다 189
- 리팍시민 없이 SIBO 치료는 말할 수 없다
- 호산구성 위장염에도 효과적인 성분 영양제

PART 6 최강의 식사 치료, 저포드맵 식단
세균이 좋아하는 먹이를 주지 마라 201
- “식이섬유를 많이 드세요”라는 말의 오류
- 저포드맵 식단으로 건강한 장을 되찾다

장에 남지 않는 음식을 먹자 219

변비가 있는 여성일수록 비피더스균이 많다 224
- 어느 나라와도 비슷하지 않은 동양인의 장내세균
- 장내세균 17종이 세계를 구한다

‘뚱보균’‘날씬균’은 다 거짓이다 235
- 짧은 사슬 지방산으로 상태가 악화하는 사람
- 천연에서 유래한 항균 성분을 먹는다

과민한 장이라면 글루텐 프리도 효과적 247
- 운동선수의 위장 문제
- 장내 세균총 검사의 함정

감수자의 글 장내세균이 생활하는 미세 환경의 중요성 254
참고문헌 258

SUMMARY
장내 환경을 개선하는 약, 식단, 수술 82
SIBO를 일으키는 다양한 원인 153
저포드맵 식사의 진행 211
저포드맵 식사와 일반 식사 후의 배 상태 212
고포드맵/저포드맵 식품 열람 214
식물 속 천연 항생 물질 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