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 book

  • 신간도서
  • 구분선
  • MK평점
  • 구분선
  • 북 뉴스
  • 구분선
  • 이벤트
  • 구분선
  • My book list
  • 구분선
  • Ranking list
  • 매경출판
  • 구분선
  • 독서클럽
  • 구분선
  • 북다이제스트
도서 상세
분야별신간 이미지

미첼 레스닉의 평생유치원

미첼 레스닉(Mitchel Resnick ) 지음다산사이언스

16,000원

책 소개
산업화 시대의 생산성 위주 학습에서 AI 시대의 창의적 학습으로
교육과 학습에 대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
세계 곳곳의 정부와 기업은 우리가 ‘AI 시대’에 진입하는 중이라고 선언하고 있다. 여러 기업이 발전된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자연어를 이해하는 기기, 자율주행차, 거대한 데이터베이스를 검색해 정보 패턴을 파악하는 컴퓨터 등을 만들어내고 있다. 앞으로 컴퓨터와 로봇이 기존에 사람이 했던 다양한 일을 대체할 것이라는 사실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이는 도전을 의미하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큰 기회이기도 하다. 저자의 말처럼, 상상력과 창의성 측면에서, 사람들은 항상 기계보다 유리하다.
AI로 대표되는 4차 산업 혁명 시대로의 진입에 따라 새로운 교육과 인재상에 관한 논의가 활발하다. 개인의 삶은 물론이고 사회의 불확실성과 변화에 창의적으로 대응하는 방법을 배워야 하는 시대가 열리고 있다. 이에 따라 국내에서도 소프트웨어 교육을 정규과정에 포함하는 등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그러나 교육의 큰 틀은 변하지 않았으며, 여전히 근본적인 의문이 남아 있다. 다음 세대는 원하든 원치 않든 모두가 창의적인 삶을 살게 될 것이다. 자신의 삶을 선택하고 생각을 표현하는 방법을 알아야 하는 시대가 열리고 있다. 그런데 산업화 시대에 틀이 잡힌 생산성과 효율 위주의 교육을 그대로 이어가도 괜찮을까?
MIT 미디어랩의 미첼 레스닉 교수는 저서 『미첼 레스닉의 평생유치원』을 통해 인공지능 시대를 살아갈 세대를 위한 창의적 학습론을 제시한다. 레스닉 교수는 아이들이 학습 과정에서 창의성과 기술이 시너지를 내게 하는 연구에 평생을 전념해왔다. 30년 이상의 경험을 통해 발견한 어린이, 청소년들의 창의적인 학습 경험을 위한 새로운 기술과 전략을 정리한 이 책은 그간의 연구 결과가 오롯이 담긴 역작으로, 최고의 연구 결과가 담긴 도서를 선정하는 미국출판협회 프로즈상(PROSE Award)의 2018년 교육 분야 수상작이다.

30년간의 연구 끝에 찾아낸 창의적 학습의 네 기둥
4P(프로젝트, 열정, 또래집단, 놀이)로 정의되는 새로운 교육론
레스닉 교수는 이 책에서 크게 세 가지를 말하고 있는데, ‘창의력에 대한 오해를 바로잡고’, ‘학교 및 사회의 유치원화’를 ‘4P를 중심으로 한 새로운 교육’을 통해 이루자는 것이다. 레스닉 교수는 이제 연령을 불문하고, 모두가 창의적으로 사고하고 행동하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고 말한다. 또한 창의성은 예술 활동 같은 아주 특별한 상황에서만 발현되는 것도, 천재에게만 주어진 특별한 능력도 아니며, 누구나 학습이 가능한 것이자 개인의 창의성은 학습 방법에 따라 크게 달라진다는 말로 우리의 인식을 바로잡는다.
또, ‘평생유치원’이라는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저자는 오히려 학교가 전통적인 유치원에서 어린이들이 하는 것처럼 상상, 창작, 놀이, 함께 공유하기, 생각하기에 집중하도록 해야 하며, 이것이 평생토록 유지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여기에 덧붙여 아이들이 ‘열정’을 쏟으며 ‘플레이’할 수 있는 ‘프로젝트’와 이를 같이할 ‘동료’가 이들의 창의적 학습을 더욱 가속화한다는 것을 발견하고, 이를 창의적 학습의 4P로 이름 짓고, 책 속에서 이와 관련한 논쟁거리들을 하나씩 풀어나가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2009년 취임연설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일을 해내며’ ‘무엇인가를 만들어내는 사람’을 시대의 숨은 개척자로 언급했다. 칭화대의 천지닝 총장은 앞으로는 출제자의 의도에 따라 높은 점수를 따내는 소위 ‘A형’ 인재보다는, 새로운 것을 찾고 다른 답안을 궁리하는 ‘X형’ 인재가 필요하다고 말한다. 이는 기존 직업이 수없이 사라지거나 생기고, 아이들이 학교를 졸업하기도 전에 앱을 개발해 세상에 선보이는가 하면, 3D프린터가 대중화되며 메이커 운동이 점차 활발해지는 지금 더욱 현실감 있게 다가오고 있다.

도구의 발전, 새로운 기술이 인간의 창의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
스크래치로 프로젝트를 진행한 아이들을 통해 미래 세대를 엿보다
이 책은 창의적 학습의 특징을 알려줌과 동시에 실제 교육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방법과 기대되는 결과를 예시를 통해 직접 보여준다. 어린이들이 스스로 프로그래밍한 게임, 새로운 발명 사례들과 함께 이를 가능하게 한 재조합, 외부자원의 활용, 대규모 프로젝트를 위한 협업 등 구체적인 방법을 함께 제시하면서, 특히 장기간의 추적을 통해 이와 같은 교육을 받은 다음 세대가 어떤 삶을 살아갈 수 있을지를 미리 확인해 보았다는 점은 이 책의 특별한 점이다.
앞으로의 세대는 전 세계에서 동료들을 만날 것이며, 디지털 환경에서 창의력을 더욱 발휘할 것이다. 특히 그가 개발하고 커뮤니티를 운영해온 코딩 프로그램 ‘스크래치’는 아이들의 창의력을 극대화할 수 있는 도구다. 미첼 레스닉 교수가 만났던 아이들은 스크래치 프로그램으로 어버이날에 부모님을 위한 카드를 만들어 보내고, 좋아하는 게임을 만들어 친구들과 즐긴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이 모든 결과가 아이들이 기꺼이 열정을 쏟은 자발적 프로젝트의 결과라는 사실이다. 지금도 많은 아이들이 스크래치를 통해 코딩을 학습하고 있지만, 여기에 창의적 학습의 요소가 결여되어 있다면 아이들은 창의적 두뇌로 성장하지 못할 것이다.
다음 세대뿐 아니라, 현재의 모든 세대에도 새로운 학습법이 관건이다. 저자는 스크래치 같은 혁신적 기술을 소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그 기술을 활용해 아이들이 창의적 두뇌로 성장하도록 돕는 혁신적인 접근 방식을 보여주려고 애써왔다. 적절한 시기에 학부모와 교육자들이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교육을 선보여야 할 이유와 방법을 설명한 이 책은, 아이들뿐 아니라 평생을 학습하면서 가까운 미래를 살아갈 독자들에게 좋은 길잡이가 되어줄 것이다.
저자소개
미첼 레스닉(Mitchel Resnick )
수천 개의 학교와 가정 교육 현장에서 쓰이는, 4백만 명 이상의 유저를 보유한 교육용 코딩 프로그램 '스크래치'의 개발자이자 MIT 미디어랩 평생 유치원 연구 그룹의 디렉터이다. 2011년, 창의적인 교육 기술 개발을 인정받아 맥그로우 상 교육 부문을 수상했다.
목차
옮긴이의 글
출간을 기념하며 창의력과 열정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한국의 독자들에게 AI시대의 창의성과 학습

제1장 창의적 학습
1. A형에서 X형으로
2. 평생 유치원
3. 창의적 학습의 나선형 선순환
4. 4P에 기회를
5. 무엇이 창의성이고, 무엇이 아닌가
6. 긴장과 절충: 기술
7. 그들 자신의 목소리로: 타린

제2장 프로젝트
1. 만들어내는 사람
2. 만들기를 통한 학습
3. 생각하게 만드는 장난감
4. 스크린에서의 창의성
5. 유창함
6. 긴장과 절충: 지식
7. 그들 자신의 목소리로: 조렌

제3장 열정
1. 관심사를 기반으로
2. 넓은 벽
3. 어려운 재미
4. 게임화
5. 개인화
6. 긴장과 절충: 체계
7. 그들 자신의 목소리로: 젤리사

제4장 동료
1. 로댕을 뛰어넘어
2. 학습 커뮤니티
3. 개방성
4. 배려의 문화
5. 수업
6. 긴장과 절충: 전문 지식
7. 그들 자신의 목소리로: 나탈리

제5장 놀이
1. 장난기
2. 놀이울과 놀이터
3. 팅커링
4. 여러 경로와 여러 방식
5. 시도하고 또 시도하라
6. 긴장과 절충: 평가
7. 그들 자신의 목소리로: 지미

제6장 창의적 사회
1. 백 가지 언어
2. 학습자를 위한 열 가지 도움말
3. 학부모와 교사를 위한 열 가지 도움말
4. 디자이너와 개발자를 위한 열 가지 도움말
5. 평생 유치원으로 가는 길

참고문헌
감사의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