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 book

  • 신간도서
  • 구분선
  • MK평점
  • 구분선
  • 북 뉴스
  • 구분선
  • 이벤트
  • 구분선
  • My book list
  • 구분선
  • Ranking list
  • 매경출판
  • 구분선
  • 독서클럽
  • 구분선
  • 북다이제스트
도서 상세
분야별신간 이미지

꽃을 기다리다

황경택 지음(도서출판)가지

320p18,000원

구매

책 소개
사계절 내내 곁에 두고 함께 지켜보며 좋을 자연관찰 일기

황경택의 관찰-그리기 두 번째 책
이 책은 만화가이자 숲해설가들의 선생님으로 잘 알려진 황경택 씨가 두 번째로 묶어내는 자연관찰 드로잉 에세이이다. 저자는 그리기를 통한 관찰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생태 드로잉 강사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2015년 가을에 펴낸 [오늘은 빨간 열매를 주웠습니다]가 독자들을 자연관찰 드로잉의 세계로 안내하는 입문서 역할을 했다면, 꽃을 주제로 겨울눈부터 가을꽃까지 사실상 우리 풀과 나무들의 한해살이를 촘촘히 기록한 이 책은 일반인들이 식물 관찰의 눈을 기르는 데 더욱 큰 도움을 준다.

꽃이 되어가는 온 과정을 그려내다
[꽃을 기다리다]라는 제목에서 저자가 중요하게 생각한 것은 꽃보다 기다림이다. 꽃은 분명히 식물의 한살이에서 하이라이트 단계이며, 종의 영원한 생존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기관이다. 하지만 나무라면 겨울눈에서 새싹이 돋아 무성하게 광합성을 해 꽃을 피울 때까지, 풀이라면 씨앗이나 잎 상태로 겨울을 이겨내고 땅 속 에너지를 끌어 모아 새 개체를 키워 올릴 때까지, 긴 기다림의 시간을 어떻게 보내느냐가 중요하다. 그 시간들을 잘 견뎌내지 못하면 식물은 결국 꽃을 피울 수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우리 주변의 풀과 나무들이 멋진 꽃을 피우기까지 자기 생을 차곡차곡 쌓아가는 동안, 저자는 그것을 지켜보며 그림으로 다 기록했다.

사계절 식물 관찰의 길라잡이
꽃은 어느 계절에나 핀다. 봄, 여름, 가을, 심지어 남부 지방에서는 겨울에도 꽃이 핀다. 또한 꽃이 아닌 모든 시기에도 식물은 생명 활동을 이어가기 때문에 이 책은 1년 365일 우리 풀과 나무들의 성장사를 기록한 책이 되었다. 나무마다 개성이 다른 겨울눈을 관찰하는 법, 잎을 매단 채 겨울을 나서 1년에 두 번이나 꽃을 피우기도 하는 로제트 식물 이야기, 봄에 잎보다 먼저 꽃을 피우는 식물들, 4월 신록의 눈부신 성장 일기, 봄부터 가을까지 순차적으로 피어나는 꽃들의 행진, 그리고 이름 모를 들풀들의 꽃과 매일 먹는 채소들의 꽃까지.... 다양한 주제로의 접근은 물론이고 시기별로 식물을 관찰하는 포인트까지 꼼꼼히 챙겨주어 사계절 곁에 두고 자연관찰을 배우기에 좋은 책이다.

꽃이 아름다운 이유
사람들이 꽃을 좋아하는 것은 예쁘고 향기롭기 때문이다. 그런데 그 이유를 알면 그저 반가움을 넘어 신비로움과 관찰의 즐거움에 빠져들 수 있다. 암술과 수술을 갖추고 꽃가루받이를 통해 씨앗을 만드는 꽃은 말하자면 식물의 생식기이다. 저 혼자서는 한 발짝도 움직일 수 없기 때문에 다른 동물이나 자연현상을 이용해 꽃가루를 퍼뜨려야 하는 식물들은 저마다 크고 화려하고 향기로운 꽃으로 자신을 돋보이려고 노력한다. 반면에 꽃 피는 시기를 달리하거나 독특한 모양으로 차별화 전략을 펼치는 꽃들도 있다. 따라서 꽃을 관찰할 때는 그 아름다움에만 현혹될 게 아니라 암술과 수술을 비롯한 꽃의 내밀한 기관들을 잘 살피고 거기에 담긴 생존전략까지 읽어내려고 노력해야 한다. 꽃 한 송이를 해부해 구조도를 그려보고 그 꽃에 누가 찾아오는지도 기다려서 지켜보면 꽃마다의 비밀스러운 생존전략에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황경택
1972년생.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어과 졸업. 만화가이자 숲 연구가, 생태놀이 코디네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우리 주변에 사는 꽃과 나무, 곤충 등 생명이 있는 모든 것에 관심이 많아 언제나 작은 스케치북을 들고 다니며 관찰하고 그림 그리기를 즐긴다. 관찰을 통해 얻은 지식으로 어린이와 숲해설가를 위한 생태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만화에 쓸 이야기도 짓는다.
그동안 펴낸 책으로는 [숲 해설 시나리오 115] [아이들이 행복해야 좋은 숲 놀이다] [자연관찰과 이해를 돕는 자연물 그리기] [만화로 배우는 주제별 생태놀이], 어린이 만화동화 [식물탐정 완두, 우리 동네 범인을 찾아라] [꼬마애벌레 말캉이] 등이 있다. 2009년에 부천만화대상 어린이만화상을 수상했으며 현재 청강문화산업대 만화창작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다. 녹색연합에서 매년 봄가을에 자연관찰 드로잉 수업도 진행한다.
목차
이 책을 보는 법
저자 서문

제1부 꽃의 시작점, 겨울눈
제2부 소리 없이, 새순이 돋다
제3부 로제트식물의 겨울나기
제4부 봄을 알리는 전령사들
제5부 꽃보다 연두, 신록에 빠지다
제6부 꽃의 계절을 수놓은 나무꽃들
제7부 정열적인 여름꽃들
제8부 무더위 지나 가을까지 풀꽃 산책

황경택의 자연관찰 드로잉 수업
이름으로 찾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