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 book

  • 신간도서
  • 구분선
  • MK평점
  • 구분선
  • 북 뉴스
  • 구분선
  • 이벤트
  • 구분선
  • My book list
  • 구분선
  • Ranking list
  • 매경출판
  • 구분선
  • 독서클럽
  • 구분선
  • 북다이제스트
도서 상세
분야별신간 이미지

건강하게 장수하면서 행복하기(의사가 말해주지 않는)

이승원 지음백산출판사

363p19,000원

책 소개
필자는 1997년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AK정형외과의원을 개원하여 카이로프랙틱
도수치료, 응용근신경학, 기능신경학을 이용해서 환자를 치료했고, 그 치료 경험을
2006년에 『우리 몸은 거짓말하지 않는다』(김영사)라는 제목으로 출간하였다. 그 뒤에
기능신경학, 기능의학, 최면, NLP, 시간선치료, 응용근신경학의 최신지견 등을 일반인들이
알기 쉬운 내용으로 간추려, 매주 환자분들과 지인들에게 건강편지를 메일로 보냈다. 4년
동안 보냈던 내용을 엮어서 이번에 책으로 출간하게 되었다.
필자의 말에 의하면, 진료실에서 병력을 자세히 들어보면 다양한 문제가 복합된 환자들이
대부분이다. 예를 들면 장이 안 좋다고 하면서, 전신에 관절이나 근육이 아프고, 머리가
안개 낀 것처럼 맑지 않으면서 두통이 자주 생기고 눈이 아프거나 건조하다고 하는 다양한
증상을 함께 가진 사람들이 많다. 소화가 안 돼서 내과에 가고, 관절이 아파서
정형외과에서 진통소염제를 복용하고 머리가 아파서 신경과에 가고, 안구건조로 안과에
가지만, 근본적인 문제는 스트레스로 인해서 장누수증후군이 생긴 것이다. 그래서
의료계에서도 통합, 융합을 넘어 통섭치료의 개념을 도입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스트레스의 근본원인을 찾아서 분리시키고, 장에 나쁜 영향을 주는 음식을 먹지 않고,
사람마다 각각 다른 숨겨진 음식 알레르기를 찾아서 먹지 않게 하고, 해독을 해서 머리를
맑게 하고, 오메가-3를 먹어서 염증을 억제하고 뇌의 기능을 회복시키고, 자기에게 맞는
운동을 하는 것 등이 통섭치료라고 할 수 있다.
응용근신경학(Applied Kinesiology)이라는 치료학문이 있다. 응용근신경학은 다양한
치료학문을 근육검사를 매개로 해서 받아들였다. 정통의학은 물론이고 카이로프랙틱,
정골요법(Osteopathy), 두개천골치료법(Sacro-Occipital Technique, SOT), 기능의학(Functional
Medicine), 기능신경학, 족부의학(Podiatry), 임상영양학, 스포츠의학, 임상심리학 등 거의 모든
영역의 치료학문을 받아들여서 전인적인 치료의 길을 열었다. 이 치료법의 기본은
근육검사를 통해 인체 전체를 평가하는 것이다. 증상이 있는 부위뿐만 아니라 그 증상과
연관된 인체의 여러 곳을 검사해서 어떤 치료를 할 것인지 결정한다. 예를 들어 무릎이
아프다면 발의 이상을 봐야 하고, 발의 아치가 떨어지는 것은 부신스트레스증후군과 관련이
있다는 식이다. 또 인체의 구조적인 면을 검사하고 치료하는 것 외에도, 정신적인 스트레스,
우리가 먹고 마시는 화학적인 면까지 모두 평가해서 근본적인 원인을 찾는다. 그래서
- 3 -
증상이 있는 곳에서 멀리 떨어진 곳을 치료하기도 하고 디스크가 있을 때 음식을
조절하라고도 하며, 두통이 있을 때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해결해서 치료하기도 한다.
간단히 말하면 전인적 · 통섭적인 치료라고 할 수 있다.
필자의 클리닉에서 진단과 치료에 응용되는 기본적인 것이 응용근신경학(Applied
Kinesiology, AK)이다. 그래서 클리닉 이름도 AK정형외과의원이다. 근육의 반응을 이용하면
짧은 시간 내에 내원한 환자의 근본적인 문제를 찾을 수 있고, 그것을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치료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응용근신경학은 환자의 근골격계나 척추와 같은
구조적인 문제, 음식이나 해독과 같은 화학적인 문제 그리고 정신적인 면을 모두 검사하고
상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인자들을 찾아서 치료에 응용한다. 예를 들면 어떤 환자가
허리가 아파서 내원하였다. 도수치료의 방식으로 검사를 해보니 골반의 엉덩-엉치관절이
미세하게 삐뚤어져 있었다. 이 골반의 문제는 같은 쪽 발의 아치가 떨어진 것이
원인이었다. 발의 아치가 떨어진 이유는 아치를 붙들고 있는 뒤정강근이 약하기 때문이다.
뒤정강근이 약한 원인은 부신스트레스증후군 때문이고 부신스트레스증후군은 정신적인
스트레스, 맞지 않는 혹은 나쁜 음식, 술, 담배 등의 화학적 스트레스, 육체적 스트레스
등이 원인이다. 이렇게 허리가 아파서 내원하여도 스트레스, 음식, 육체적 과로 등의 다양한
원인이 있을 수 있다. 이 환자의 경우에는 골반을 교정하고, 발의 아치를 받쳐줄 치료용
깔창을 대주는 구조적인 치료를 한다. 그렇지만 근본적인 문제는 부신의 기능을 떨어뜨리는
인자를 찾는 것이다. AK근육검사를 통해서 그것을 찾을 수 있다.
이 책은 필자가 35년간의 다양한 의학경험을 통해 ‘건강하게 장수하면서 행복할 수
있으려면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를 고민하면서 내용을 엮은 것이다.
저자소개
이승원
부산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정형외과전문의가 된 후 통영에서 3년간 개원을
하였다. 환자들이 호소하는 증상의 근본문제에 대한 해답을 찾을 수 없는 경우가
많아 카이로프랙틱 도수치료를 배우기 시작했다. 미국으로 가서 Parker College of
Chiropractic을 졸업하고 카이로프랙틱 신경학전문의(Diplomate of American
Chiropractic Neurology Board)를 취득하였다. 1997년부터 4년간 Carrick
Institute 강사로 서울과 도쿄에서 카이로프랙틱 신경학 강의를 하였다. 질병의
근본원인을 찾는 것에 관심을 가지고 전인적 치료법인 AK(Applied Kinesiology,
응용근신경학)라는 치료학문을 미국, 유럽, 호주를 오가면서 배웠다. 2002년
응용근신경학전문의(Diplomate of International Board of Applied Kinesiology)를
취득하고 윤승일 원장과 같이 대한응용근신경학회를 창립하였고 2016년까지
회장을 역임하였다. 의사, 한의사를 대상으로 매월 강의를 하였고 약 2,000여 명이
100시간 과정을 수료하였다. 2015년 6월 6~7일에는 대한응용근신경학회장으로
코엑스컨벤션센터에서 세계응용근신경학회를 주최하였고 18개국에서 250명의
의사가 참석하였다. 2011년부터 매년 세계응용근신경학회에서 좌우뇌불균형의
진단, 어지럼증치료, 턱관절과 관련된 척추변형치료, 연축성사경증의 치료 등
전인적이고 통섭적인 관점에서 환자를 진단하고 치료하는 경험을 발표하였다.
2015년부터 대한도수의학회 주최 도수치료 강의를 하고 있으며 학술부회장을 맡고
있다. 1997년부터 강남구 삼성동에서 AK정형외과의원을 20년 동안 운영하였다가
후배에게 양도 후 2017년부터 고향인 부산 해운대에서 AK정형외과의원을
개원하여 운영하고 있다. 부산대학교 의과대학에서 2009년부터 카이로프랙틱을
중심으로 한 도수치료를 강의하고 있으며 대한응용근신경학회 명예회장이다.
저서로는 우리 몸은 거짓말하지 않는다(김영사), 응용근신경학(역서, 대성의학사)
등이 있다.
목차
Chapter 1_질병의 근본원인
Chapter 2_우리 몸의 노화는 염증으로부터
Chapter 3_몸을 담는 그릇
Chapter 4_전신에 영향을 주는 턱관절
Chapter 5_스트레스
Chapter 6_뇌를 젊게 하려면
Chapter 7_건강하게 오래 살기
Chapter 8_우리 몸의 자연치유력을 이용하는 6가지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