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 book

  • 신간도서
  • 구분선
  • MK평점
  • 구분선
  • 북 뉴스
  • 구분선
  • 이벤트
  • 구분선
  • My book list
  • 구분선
  • Ranking list
  • 매경출판
  • 구분선
  • 독서클럽
  • 구분선
  • 북다이제스트
도서 상세
분야별신간 이미지

중국발 세계경제 위기가 시작됐다

미야자키 마사히로,다무라 히데오 지음박재영 옮김센시오

17,000원

책 소개
미·중 무역 전쟁, 미·중 백년전쟁으로 번지나?
미·중 무역 전쟁으로 잘나가던 중국 경제에 브레이크가 걸린 듯하지만, 사실 트럼프의 대중 무역 제재 이전부터 중국 경제는 붕괴되고 있었다. 중국은 달러의 지원 없이 대량 발행한 위안화를 자금 도피의 수단으로 이용하고 있고, 지방정부 산하 금융투자회사에 의한 대출은 급격히 감소했으며, 신용공황까지 닥쳤다. 일대일로 개발 사업은 동남아시아를 넘어 아프리카로 확대되었지만, 그 방식이 지나치게 노골적이고 불공정한 탓에 각국으로부터 원성을 사고 있다.
한편, 중국의 성장이 미국의 무역 적자와 미국으로부터 도용한 기술로 이룩한 것이며, 그 자본과 기술이 중국 정부를 위해 부적절하게 사용되고 있다는 사실을 간파한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은 국제 시장에서의 중국 배제로 맞서고 있다. 즉 미·중 무역 전쟁에는 무역 불균형의 문제만이 아니라 안전보장상의 문제를 포함하는 기술 패권, 경제 패권 문제가 복잡하게 얽혀 있다.
미·중 백년전쟁, 세계 전쟁으로 발전할 수도 있는 이 싸움에서 미국이 중국에게 정말로 원하는 것은 무엇일까? 또 이 싸움은 어떻게 해야 끝낼 수 있을까?

세계 경제 위기를 견인할 중국발 인플레이션이 다가오고 있다
개혁개방 이후 중국은 세계의 공장으로써만이 아니라 소비에 있어서도 무시할 수 없는 시장으로 떠올랐다. 안으로는 끊임없는 도시 개발과 기술 개발로 비약적으로 발전하고 있고, 밖으로는 일대일로 개발 사업을 통해 타국과의 경제 협력과 인프라 확장을 꾀하며 옛 제국의 영광을 되찾으려는 야심을 드러내고 있다. 그러나 중국의 이런 놀라운 성과와 성장 이면에는 인플레이션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는 사실을 알 만한 사람은 모두 알고 있다. 이렇듯 이미 오래전부터 예고되어온 인플레이션의 위험에도 불구하고 중국 경제가 유지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세계적인 IT 기업과 월스트리트, 통화마피아는 중국을 이용해 돈을 벌어왔고, 아직 중국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있다. 아이러니하게도 이런 이유들로 인해 중국발 인플레이션의 파급력은 더욱 커져가고 있으며, 저자들은 이로 인해 세계 경제가 지금껏 겪어보지 못한 위기를 겪게 될 것이라고 말한다.

5G 기술 패권이 달린 하이테크, 안보 전쟁에서 살아남는 법
중국은 경제 패권에 이어 영토 확장을 계획하는 한편, 디지털 정보 공간을 재패해 세계적 규모의 인간 감시 시스템을 구축하려 하고 있다. 이에 미국은 화웨이, ZTE 등의 중국 기업과 미국 기업과의 거래를 금지해 중국에 타격을 가하기도 했다. 이런 움직임은 영국,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등으로 확대돼 가고 있고, 더 많은 나라들이 여기 합류할 것으로 보인다.
러시아의 푸틴 대통령은 “AI를 지배하는 자가 누구든 간에 그가 세계를 지배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기술 패권을 누가 쥐느냐에 따라 향후 세계정세가 달라질 것이라는 말이다. 이렇게 중요한 기술 패권을 중국이 쥐도록 미국이 내버려둘 리가 없다. 중국의 하이테크 산업이 중국을 넘어 세계의 안보는 물론 개인의 자유까지 위협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렇게 세계정세가 급박하게 돌아가는 상황에서 경제, 외교, 안보상의 균형을 유지하면서 중국발 인플레이션의 영향을 최소화하고, 국가의 실익을 놓치지 않는 방법은 무엇일까? 이 책은 각국의 이해관계, 역학 관계를 바탕으로 향후의 세계정세를 좀 더 면밀하게 전망함으로써 위기 속에서도 주도권을 놓치지 않을 수 있도록 돕는다. IT의 발달로 글로벌화가 더욱 가속화돼 가는 요즘, 차이나 리스크는 결코 국가 간의 문제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저자소개
미야자키 마사히로
평론가 겸 작가. 1982년 《또 하나의 자원 전쟁》으로 논단에 데뷔했다. 중국 전문가로 유명하며, 중국 전역에 걸쳐 독자적인 취재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저서로는 《AI 감시사회, 중국의 공황》《미·중 무역 전쟁으로 시작된 중국의 파멸》 등이 있다.
다무라 히데오
종합일간지 편집위원 겸 논설위원. 니혼게이자이신문사 미국 워싱턴 특파원, 미국 아시아재단 상급 회원, 홍콩 지국장, 일본경제연구센터 서양연구회 좌장(겸임) 등을 역임했다. 일본 내의 중국 전문가로, 현재 저널과 단행본을 오가며 집필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저서로는 《검증 미·중 무역 전쟁》《세계는 이렇게 움직인다》 등이 있다.
목차
감수자의 글_중국발 위기에는 100년에 한 번 오는 기회가 숨어 있다
머리말_중국발 세계 경제 위기는 이미 시작되었다

1장. 이것은 미·중 무역 전쟁이 아니라 세계 패권 전쟁이다
물러날 곳 없는 트럼프, 중국에 관세 폭탄 투하로 기회 노려
미·중 백년전쟁의 서막이 열렸다
다른 나라의 돈과 기술 이용한 성공에 제동 걸린 중국
중국 시장에 미련 못 버리는 미국 기업들
트럼프, 펜스의 입 빌려 중국에 선전포고
결코 윈윈할 수 없는 두 제국의 전쟁
중국은 미국의 기술을 어디까지 빼돌렸나?
미국의 재무·국방을 위협하는 중국, 투자 중지로 응수하는 미국
미국 눈 밖에 난 화웨이, 세계 시장에서 배제되나?
중국은 미국의 허락 없이 기술 패권을 잡을 수 있을까?

2장. 중국 버블의 끝에 세계 경제의 운명이 달려 있다
중국 버블은 어떻게 팽창되어 왔나?
금융공황은 이미 시작되었다
중국 버블은 과연 어디까지 부풀어 오를까?
비은행권의 융자 축소와 세계 신용공황
중국의 군사기지로 전락하는 나라들
중국에서의 자본 유출은 의도일까, 필연일까?
하이테크 없는 중국의 하이테크 산업
달러의 지원 없는 통화 발행으로 신용 잃어가는 위안화
중국 버블 경제의 끝에 세계 경제의 운명이 달려 있다
중국 서민이 금을 사기 시작하면 위안화는 붕괴하고 만다

3장. 중국의 세계 전략이 실패할 수밖에 없는 이유
중국 채무의 덫에 걸려든 파키스탄, 스리랑카, 캄보디아의 운명은?
브루나이, 몰디브는 베네수엘라의 전철을 밟게 될까?
중국이 파놓은 개발의 덫에 빠지고 있는 아시아 국가들
중국의 아프리카 침공은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

4장. 시진핑과 그의 부하들은 능력이 있기는 한 걸까?
절대 권력을 갖고도 점점 궁지에 몰리고 있는 시진핑
사중전회 개최를 미룬 시진핑의 진짜 속내
시진핑 독재 체제에 대한 반감, 언제까지 묶어둘 수 있을까?
중국 인플레이션 징후에 세계가 떨고 있다
농민들 쫓겨난 자리에 늘고 있는 유령도시
내부의 불만을 잠재우기 위한 시진핑의 전략은 계속 통할까?
시진핑은 야심만큼 비전이 있기는 한 걸까?

5장. 2020년 중국발 인플레이션 시나리오
의문스러운 위안화와 엔화 통화 스와프
아베는 왜 위안화의 국제화에 일조하려 하는가?
트럼프를 화나게 하면서 중·일 통화 스와프 선택한 아베의 속마음
2020년 중국발 인플레이션 시나리오
아시아개발은행 등의 AIIB 후원으로 중국 숨통 트일까?
중국 투자 붐은 언제까지 유효할까?
중국을 대하는 미국의 두 얼굴
누가 추락하는 중국을 구제할 수 있을까?
거대한 하이테크 실험실, 마켓으로써 중국의 효용 가치는?
중국 경제 붕괴는 피할 수 없는 현실인가?
리먼 브라더스 사태 이상의 세계 금융 위기가 오고 있다
중국 경제와 운명을 함께하게 된 세계 경제
중국 경제는 어느 정도 속도로 붕괴할 것인가?

후기_디지털 제국주의 시대의 5G 패권 전쟁에서 어떻게 살아남을 것인가?